GS25 "네이버로 택배 예약·결제 원스톱으로"
GS25 "네이버로 택배 예약·결제 원스톱으로"
  • 전나무 기자
  • 승인 2020.12.01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대면 택배 서비스…네이버페이로만 결제
GS25가 업계 최초 네이버 택배 선결제 서비스를 오픈했다. [사진제공=GS리테일]

[데일리인베스트=전나무 기자]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는 네이버 검색창에서 택배 예약과 결제까지 한 번에 해결하는 택배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1일 밝혔다.

기존에는 웹이나 앱을 통해 사전 접수한 택배 상품을 점포에서 근무자와 최종 대면해 결제하는 과정이 필요했지만, 물류전문기업 GS네트웍스·네이버와 협업을 통해 신규 서비스를 개발했다.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 고객은 먼저 네이버에서 ‘GS25’, ‘GS 편의점’, ‘편의점 택배’, ‘네이버편의점 택배’ 등 관련 키워드를 검색하면, 위치 기반 서비스로 가까운 GS25 편의점들이 지도에 노출된다.

이 중 접근하기 편리한 GS25를 선택하면 상단에 ‘택배 예약’ 버튼이 노출되고 이 메뉴를 클릭해 접수할 수 있다. 네이버로 로그인을 하고 진행하면 보내는 사람 정보를 별도 입력하지 않아도 되는 이점이 있다.

택배 물품의 정보, 배송지 등 기본 정보를 입력한 후 네이버페이로 선결제가 가능하고, 결제 즉시 택배 예약 번호가 발급된다. 이후 고객은 해당 편의점을 방문해 무인 택배 장비 화면에 ‘쇼핑몰 거래’를 선택하고 발급받은 예약 번호를 입력한 후 택배 중량을 측정하면 접수가 완료된다.

추가로 네이버 편의점 택배를 이용해 선결제를 진행하면 결제금액의 1%, 네이버 편의점 택배 예약 추가 적립 2%, 총 3%의 네이버 포인트가 적립돼 추후 네이버페이 결제 시 사용할 수 있다. 결제 후 2주내에 미접수하면 자동 결제가 취소된다.

GS네트웍스 관계자는 “코로나19 등의 영향으로 고객분들이 직접 물건을 전달하기보다는 비대면 방식인 택배 등을 통해 운송하는 경우가 많아 보다 편리한 서비스 제공을 위해 네이버와 제휴를 진행했다”며 “중고거래 이용자 및 지역 중소상공인들이 좀 더 손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예약 페이지의 접근 동선을 개선하고 노출을 확장하는 방안을 네이버와 논의 중”이라고 밝혔다.

GS리테일 관계자는 “편리미엄 및 비대면 소비 트렌드 확대에 맞춰 GS25편의점택배 서비스에 네이버예약 및 네이버페이 선결제 시스템을 도입했다”며 “앞으로도 새로운 생활 밀착 서비스를 지속 확대하는 한편 기존에 운영 중인 각종 서비스를 발전 시켜 고객 편의성을 높이는 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